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92 추천 수 4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https://m.ruliweb.com/community/board/300148/read/36104301?

 

북유게 펌인데, 친명 반발에 최고위원 권한 강화는 포기하고, 대신 찢빠많은 권당 비중을 늘리는 방향으로 간다나보네. 

 

 

예전같으면 찢 파워가 막강하다 했었을텐데, 지금 보면 친문친낙이라는 자들이 알아서 쫄았다는 의혹이... 그럼 그 진영 대표주자로 꼽히는(혹은 꼽혔던) 홍영표는 도망쳤다는 말이 나와도 이상하지는 않겠네.

 

 

아니 친문친낙들은 이재명을 벌써부터 당대표로 대하려는건가? 너무 몸 사린다. 지금 국힘이 나라를 망가뜨리고 있는데 이럴때 민주당이 나서야 나라가 살지. 근데 지금의 민주당으로는 안되니까 전당대회든 분당이든 할 수 있는건 뭐든 할려고 하잖아 지금. 문파가 말야!!!

 

 

정신차려 더불어민주당!!!!  지금 대한민국은 국격이라던가 그런 문제가 아니라, 정말로 망할지도 모르는 위험한 상황에 처해있다고!!! 

목록
  • profile
    뉴리대장Best 2022.07.04 00:34
    ㅇㅇ 단기 플랜이 아닌 장기 플랜으로 가야하는게 맞아. 장기적으로 리버럴 미디어를 만들지 않으면 한국 리버럴의 미래도 없음.
  • profile
    미케네성우회 2022.07.03 23:34

    의원중에 제대로 된 놈이 하나나 있었나 싶은거다.

  • ?
    작성자 오나지오나지 2022.07.04 00:05
    지금이라도 친문친낙들 보고 좀 제대로 하라고 강력히 촉구해야겠지
  • ?
    게으른뚱냥이 2022.07.04 02:27
    내가 봤을땐 저거 명분 쌓기 들어간거 같아. 전해철, 홍영표 하는 행동 보면 명분 쌓는 과정 같은데?

    문프가 잘하시는 명분 쌓다가 한번에 터트리는 그것처럼 이것도 그리 되지 않을까 생각.
  • profile
    뉴리대장 2022.07.04 00:21

    도와주는 미디어가 없어서 강하게 못나가는 걸 수도 있는거고 이재명쪽이 약점을 몰 수도 있음.

  • ?
    작성자 오나지오나지 2022.07.04 00:27
    미디어는... 그냥 천천히 만들어가도 되지 않나?
  • profile
    뉴리대장 2022.07.04 00:34
    ㅇㅇ 단기 플랜이 아닌 장기 플랜으로 가야하는게 맞아. 장기적으로 리버럴 미디어를 만들지 않으면 한국 리버럴의 미래도 없음.

정치/시사 게시판

국내 정치 이야기를 하는 곳이며, 정치 이외의 이야기를 하셔도 괜찮습니다.

쓰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우리 사이트는 스퀘어발 난민을 환영합니다 뉴리대장 2023.12.18 5 849
공지 사이트 이용 규칙(2024.02.23. 수정) 17 뉴리대장 2022.06.29 33 3344
공지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 안내 4 newri 2022.06.29 6 628
공지 숨기기
5069 국제 1970년대 프랑스 정가의 ‘막후 실세’ 여성, 90세로 별세 바티칸시국 01:17 0 0
5068 국제 푸틴도 이 사람 비하면 약과…'45년 집권' 세계 최장기 독재자 바티칸시국 00:13 0 2
5067 국제 첫 '밀레니얼 세대 성인' 나온다…15세에 숨진 컴퓨터 영재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6 국제 파푸아뉴기니서 대형 산사태…100명 이상 사망 추정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5 국제 “日 인권의식 문제”…일왕 주최 파티 이름표가 촉발한 논란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4 국제 바이든 아프리카 공들이기…케냐 정상에 호화 국빈만찬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3 국제 브라질 홍수 때 활약한 의인, 수영도 못하면서 300명 이상 구조 바티칸시국 2024.05.25 0 3
5062 국제 인도 온 방글라데시 의원 '엽기' 피살…온몸 조각 내 카레 가루와 섞어 바티칸시국 2024.05.24 0 3
5061 국제 데비 차드 대통령 취임…1990년부터 부자집권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60 국제 태국 헌재, 총리 '뇌물 인사 장관 임명' 위헌 여부 심리키로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59 국제 “박사님이라 불러달라냥” 美 대학교, 캠퍼스 고양이에 학위 수여 바티칸시국 2024.05.24 0 1
5058 국제 마크롱, 1만6000㎞ 날아 '유혈 시위' 누벨칼레도니 방문… "평화 되찾길" 바티칸시국 2024.05.24 0 3
5057 국제 멕시코 대선 후보 유세 현장서 무대 붕괴…5명 사망 50여 명 부상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56 국제 스페인, 주아르헨티나 대사 영구 철수…밀레이 발언 후폭풍 바티칸시국 2024.05.23 0 1
5055 국제 교황청 中대표부 설치 추진에 바짝 긴장하는 대만 바티칸시국 2024.05.23 0 3
5054 국제 차드 과도정부 총리 사임…내일 데비 대통령 취임 바티칸시국 2024.05.23 0 2
5053 국제 독일 정부 전복 모의 극우단체 재판 프랑크푸르트서 시작… 獨 정치 범죄 집계 이래 최대 바티칸시국 2024.05.23 0 3
5052 국제 “패혈증으로 사지절단” 英의원 ‘컴백’…“보고 싶어하는 의원 될 것” 바티칸시국 2024.05.23 0 6
5051 국제 교황청, 캐나다 라크루아 추기경 성폭행 무혐의 결론 바티칸시국 2024.05.23 0 6
5050 국제 태국 장관에 '뇌물 인사' 기용…의원 40명, 총리 탄핵 청원 반발 바티칸시국 2024.05.23 0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4 Next
/ 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