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234 추천 수 9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 아주 꼴좋게도, 윤썩의 지지율이 폭락하고 있더라? 민주당에 찢이 있는데도, 언론의 비호가 있는데도, 경제가 씹창인데다 뭘해도 개삽질이니까 당연하지 ㅋ

 

 

다만, 거기에서 그치면 안되는게 말야. 민주당이 그걸 잘 받아먹어야 하는데 지금으로서는 그러질 못한다는거야... 

 

 

당이 찢에 지배당하고 있는 상황이라곤해도 그 지배가 점점 깨져가고 있는 지금 이 타이밍에 반찢계와 비찢계가 치고나가면 못이길것도 아니란 말야? 물론 이기더라도 장기적으로라도 고쳐나가면서 입법을 통해서 윤썩과 국짐이 수작부리는것도 막고, 잘하면 지금 정부 인사들을 갈아치우게 만드는것도 불가능은 아닐거란 말야? 

 

 

현실이 어렵다고? 당내 찢계가 너무 많다고?

 

그딴거 알게 뭐냐고... 지금 찢과 그 추종자 때문에 윤썩이 대통령되고, 국힘은 문프가 어떻게 가꿔낸 나라를 망치고 있는데 그걸 언제까지 지켜봐야하는건데? 내가 윤썩을 뽑은것도 그 사람이 잘 하기를 바라는 맘도 있었지만, 만약 못한다면 하염없이 채찍질을 가하는 등 일하라고 갈구겠다는 각오로 뽑은것도 있어. 지금도 그 마음은 변함없어. 

 

 

그러니까 전당대회에서 이재명 무참히 박살내고, 찢계 쫓아내버리자... 꼭...

목록
  • ?
    작성자 오나지오나지Best 2022.07.02 02:06
    찢계가 나가고 잔존 의석은 못해도 과반 아주 가까워야함. 악법의 입법을 막아야 헬조선은 꼭 면한다. 그것도 염두에 두지고.
  • profile
    newri 2022.07.02 01:43
    지금 상황으로는 그 반사이익을 오렌지쪽이 받아먹을 수 있다 이거임. 이재명이 대통령까지는 못될지언정 총선에서 선방할 수 있다는 거임. 이재명 패거리 공천으로.

    이 기회를 잘 이용해서 민주당이 원래대로 되돌려오려면 뉴리넷, L위키 같은 우리편 미디어가 될 수 있는 곳을 키워야함.
  • ?
    작성자 오나지오나지 2022.07.02 02:06
    찢계가 나가고 잔존 의석은 못해도 과반 아주 가까워야함. 악법의 입법을 막아야 헬조선은 꼭 면한다. 그것도 염두에 두지고.

정치/시사 게시판

국내 정치 이야기를 하는 곳이며, 정치 이외의 이야기를 하셔도 괜찮습니다.

쓰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우리 사이트는 스퀘어발 난민을 환영합니다 뉴리대장 2023.12.18 5 849
공지 사이트 이용 규칙(2024.02.23. 수정) 17 뉴리대장 2022.06.29 33 3344
공지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 안내 4 newri 2022.06.29 6 628
공지 숨기기
5069 국제 1970년대 프랑스 정가의 ‘막후 실세’ 여성, 90세로 별세 바티칸시국 01:17 0 0
5068 국제 푸틴도 이 사람 비하면 약과…'45년 집권' 세계 최장기 독재자 바티칸시국 00:13 0 2
5067 국제 첫 '밀레니얼 세대 성인' 나온다…15세에 숨진 컴퓨터 영재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6 국제 파푸아뉴기니서 대형 산사태…100명 이상 사망 추정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5 국제 “日 인권의식 문제”…일왕 주최 파티 이름표가 촉발한 논란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4 국제 바이든 아프리카 공들이기…케냐 정상에 호화 국빈만찬 바티칸시국 2024.05.25 0 2
5063 국제 브라질 홍수 때 활약한 의인, 수영도 못하면서 300명 이상 구조 바티칸시국 2024.05.25 0 3
5062 국제 인도 온 방글라데시 의원 '엽기' 피살…온몸 조각 내 카레 가루와 섞어 바티칸시국 2024.05.24 0 3
5061 국제 데비 차드 대통령 취임…1990년부터 부자집권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60 국제 태국 헌재, 총리 '뇌물 인사 장관 임명' 위헌 여부 심리키로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59 국제 “박사님이라 불러달라냥” 美 대학교, 캠퍼스 고양이에 학위 수여 바티칸시국 2024.05.24 0 1
5058 국제 마크롱, 1만6000㎞ 날아 '유혈 시위' 누벨칼레도니 방문… "평화 되찾길" 바티칸시국 2024.05.24 0 3
5057 국제 멕시코 대선 후보 유세 현장서 무대 붕괴…5명 사망 50여 명 부상 바티칸시국 2024.05.24 0 2
5056 국제 스페인, 주아르헨티나 대사 영구 철수…밀레이 발언 후폭풍 바티칸시국 2024.05.23 0 1
5055 국제 교황청 中대표부 설치 추진에 바짝 긴장하는 대만 바티칸시국 2024.05.23 0 3
5054 국제 차드 과도정부 총리 사임…내일 데비 대통령 취임 바티칸시국 2024.05.23 0 2
5053 국제 독일 정부 전복 모의 극우단체 재판 프랑크푸르트서 시작… 獨 정치 범죄 집계 이래 최대 바티칸시국 2024.05.23 0 3
5052 국제 “패혈증으로 사지절단” 英의원 ‘컴백’…“보고 싶어하는 의원 될 것” 바티칸시국 2024.05.23 0 6
5051 국제 교황청, 캐나다 라크루아 추기경 성폭행 무혐의 결론 바티칸시국 2024.05.23 0 6
5050 국제 태국 장관에 '뇌물 인사' 기용…의원 40명, 총리 탄핵 청원 반발 바티칸시국 2024.05.23 0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4 Next
/ 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