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1998.10.1 동아 (1).jpg

“大選 직전 北에 판문점 총격 요청”
검찰, 李會昌 후보 비선조직 3명 구속
베이징서 北 인사 만나 비료 등 지원조건 제의
北 응답 안 해… 한나라 공조직 개입여부 조사
96년 4·11 총선 직전 北 병력이동 시위도 공작여부 수사

 

 지난해 12월 대통령선거 직전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의 비선(秘線)조직이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북한 인사를 만나 “선거 막판에 북한군이 판문점에서 총격을 가해 달라”고 요청한 사실이 검찰 수사 결과 밝혀졌다.
 검찰은 당시 이 후보 측과 한나라당 공식조직이 이 같은 사실을 보고받고 개입했는지에 대해 수사 중이다. 〈A3면에 관련기사〉
 검찰은 또 96년 4·11 총선 직전 북한군이 판문점으로 무장병력을 대거 이동시키며 시위를 한 것도 선거판에 영향을 미치기 위한 당시 여권측의 공작결과가 아니냐는 의혹을 갖고 검증수사를 벌이고 있다.
 서울지검 공안1부(부장검사 홍경식·洪景植)는 30일 지난해 대선 직전 한나라당 이 후보의 비선조직을 만들어 운영하던 전 청와대행정관 오정은(吳靜恩·46) 씨와 J그룹 고문 한성기(韓成基·39) 씨, 대북교역사업가  장석중(張錫重·48) 씨 등 3명을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한 씨는 지난해 12월 10일 중국 베이징 캠핀스키 호텔에서 장 씨의 소개로 북한 대외경제위원회 참사관 이 모 씨(44)와 아태위원회 참사 박 모 씨(50)를 만나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 비밀정책 특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는 것이다.
 한 씨는 이어 “현재 한나라당 이 후보의 지지율이 올라가고 있으니 조금만 도와주면 된다”며 “선거 3, 4일 전에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안에서 우리 군과 총격전을 벌여달라”고 요청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 씨 등은 “북한 측이 선제공격 및 총격전을 벌여주는 대가로 이 후보가 당선되면 비료 등 북한 측이 원하는 물자를 보내주는 등 경제적 지원을 하겠다”고 제의했다고 검찰은 밝혔다.
 한 씨 등은 같은달 12일까지 베이징에 머물며 북한 측의 답변을 기다리다 이 참사관 등으로부터 “평양에서 지시가 없어 지금 답을 줄 수 없다”는 대답을 듣고 귀국했다.
 이에 앞서 한 씨는 지난해 11월 청와대 행정관으로 근무하던 오 씨와 함께 대선후보 지지 여런조사 결괄르 분석하면서 “이대로는 이 후보의 당선이 어려우므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모은 뒤 대북교역사업 관계로 중국을 드나들던 장 씨를 끌어들여 ‘북한군의 판문점 총격 유도’를 하기로 모의했다. 오 씨와 한 씨는 K대 대학원 동기생으로 알게 됐으며 장 씨는 대북사업을 하면서 오 씨에게 북한 관련 정보를 제공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오 씨와 한 씨는 지난해 11월 대통령 민정비서실 행저오간 조 모 씨(34)와 함께 이 후보 대선지원 비선 보고서팀을 조직해 대선 직전까지 이 후보에게 ‘대통합 정치 구현’ ‘합동토론회 대응방안’ 등 대선관련 보고서 15건을 작성해 올렸다고 검찰은 밝혔다.
 검찰은 또 한 씨가 지난해 9월 해외여행 중 이 후보 측근을 만나 이 후보의 대선운동을 도와주기로 약속하고 이 후보 특보로 행세했다고 밝혔다.

〈이수형 기자〉

1998.10.1 동아 (2).jpg

 


정치/시사 게시판

국내 정치 이야기를 하는 곳이며, 정치 이외의 이야기를 하셔도 괜찮습니다.

쓰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로고 공모전 상품 지급 관련 2차 공지 뉴리대장 2022.08.24 0 283
공지 보안패치 적용이 완료되었으며 버그 발생시 운영게에 제보 바랍니다 뉴리대장 2022.08.19 0 301
공지 사이트 이용 규칙 15 뉴리대장 2022.06.29 33 2302
공지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 안내 4 newri 2022.06.29 6 434
공지 숨기기
347 잡담 아 점심 뭐먹지 추천받는다 3 정은창 2022.06.30 1 27
346 정치 이재명이 출마 결심 확정 이나라 언플해야 할 정도로 몰리긴 했네. 1 TERMIDOR 2022.06.30 4 76
345 잡담 머리하는 30대 눈나.webp file 프로메탈러 2022.06.30 0 71
344 정치 새로 들어온 개딸들 투표 못한대 7 오나지오나지 2022.06.30 8 121
343 정치 루리웹이 뭔가 대응을 한 모양인데... 5 오나지오나지 2022.06.30 2 131
342 잡담 황달은 사실 샤이찢빠가 아닐까 의심스러움 ☆청지기☆ 2022.06.30 1 39
341 정치 쉿 비밀을 말해줄까 사실 막사닌 역겨운 이기주의자 1 나가다필요없으니까 2022.06.30 0 50
340 잡담 예아 이주완료 2 아씨 2022.06.30 0 31
339 잡담 여기는 진짜 평ㅡ화네 3 나가다필요없으니까 2022.06.30 1 76
338 잡담 비가 그치니 갑자기 개더워지는중 9 file M134게틀링포 2022.06.30 0 38
337 잡담 벗으면 굉장한 몸매.jpg 2 file 프로메탈러 2022.06.30 4 157
336 잡담 너무 평화로워서 적응이 안되는 거시야 풍산개복돌 2022.06.30 0 40
335 잡담 야, 룰웹 DMZ 사라졌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TERMIDOR 2022.06.30 4 119
» 잡담 옛날신문) “대선 직전 北에 판문점 총격 요청” (1998.10.1 동아) 1 file 잉여고삼이강민 2022.06.30 3 29
333 잡담 그런데 누리쪽의 뭔가 로그인쪽 시스템이 불안정한건가… 1 BlackBeast 2022.06.30 1 52
332 사회 아ㅋㅋㅋ 이 순간 박제는 못참지 ㅋㅋㅋㅋㅋㅋ 4 file 치즈징거버거 2022.06.30 7 100
331 잡담 그냥 찢샊이가 만악의 근원이다 치킨싫어 2022.06.30 2 30
330 잡담 MOU 때문에 정보 전달하러왔습니다 1 치즈징거버거 2022.06.30 2 52
329 잡담 북유게 귀여운 코자냥왔어요 2 file 코자냥 2022.06.30 2 29
328 국제 낙태권 폐지 후 미국 SNS 상태가 요상하게 굴러가는 중 3 유스티니아누스1세 2022.06.30 5 1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8 49 50 51 52 53 54 55 56 57 ... 70 Next
/ 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