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34 추천 수 2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출처 https://v.daum.net/v/20221125153105641

01.jpg

 

1733년부터 약 300년 간 

영국 총리의 관저로 사용 중인

다우닝 가 10번지.

 

 

 

 

02.jpg

 

영국 역사상 최단임 총리였던

리즈 트러스가 사임한 후

리시 수낙이 새 총리가 되면서

 

 

 

 

 

03.jpg

 

리즈 트러스 내각에서 재무장관을 지낸

제러미 헌트는 새 내각에서도 유임되었다.

 

 

2022년 11월 24일,

영국의 한 주간지가 개최한

시상식 만찬장 자리에서 

헌트 재무장관은 동료 의원들에게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번 주말 재무장관 관저로 이사가기 전에

아내랑 같이 둘러보러 갔다가

(재무장관 관저는 다우닝 가 11번지에 있다)

 

 

보리스 존슨 총리가

총리관저에 도배했다는

황금벽지가 궁금해서

거기도 가봤거든요?

 

 

아니 근데 그 벽지가 벗겨지고 있더라구요.

세계에서 유일한 걸지도 모르는데.

 

게다가 리즈 트러스 총리가

그 위에다 페인트칠을 해놨지 뭡니까.

 


나중에 우리 아이들한테 농담삼아 

저쪽 벽 긁으면 금 나온다고 해야겠어요

ㅎㅎㅎ"

 

 

 

헌트 재무장관이 던진 이 말은

예상 외의 평지풍파를 일으킨다.

 

 

 

 

 

04.jpg

 

헌트 재무장관의 발언이 보도되자

트러스 전 총리측은

 

"2달도 못 채우고 물러난 통에

페인트칠이고 나발이고

관저를 꾸밀 겨를도 없었는데

ㅅㅂ 뭔 헛소리에요"

 

라며 정색했다.

 

 

 

그러자 트러스 전 총리가

진짜로 벽에 칠을 했다는 주장부터

 

애초에 황금벽지 같은 건

없었다는 주장까지 나오는 등

 

그야말로 혼파망.

 

 

 

 

 

05.jpg

 

이 사달이 난 발단은

2021년 보리스 존슨 총리가 

총리 관저 내부를 개보수한 것에서 비롯됐다.

 

 

 

 

 

06.jpg

 

존슨 전 총리와 결혼할 예정이었던

캐리 존슨(위 짤 왼쪽) 여사가

개보수를 총괄했다고 하는데,

 

 

총리 관저 개수 예산으로 책정된

1년 한도액이 3만 파운드임에도

이걸 훌쩍 뛰어넘어

최소 11만 2천 파운드가 들어갔고

 

최근 유출된 견적서에

1매당 840파운드짜리 황금벽지를 포함한

최고급 자재들이 채워진 것으로 나와

 

헌트 재무장관이 직접 구경갈 정도로

이른바 황금벽지 사건은

영국 사회에서 화젯거리였다.

 

 

 

이게 단순히 사치 논란으로

끝나지 않은 게,

 

당시 존슨 총리 측은

보수당을 후원하는 기업으로부터

6만 7천 파운드를 받아

개보수 비용으로 썼다가 논란이 되자

이를 반환하고 자비로 부담했지만

 

선거법 위반 혐의로 선관위로부터

1만 7,800파운드의 벌금을 물은 바 있어

존슨에게 정치적 타격을 줬기 때문이다.

 

 

 

코로나19 팬데믹 때

방역규정을 무시하고 총리 관저에서

측근들과 술파티를 벌인 파티게이트로

실각한 존슨 전 총리로서는

 

황금벽지 논란까지 불거지면서

보수당 내 입지가 불안정해진 상황이다.

 

  • profile
    추가열Best 2022.11.26 23:17

    역시 저 양반은 제 정신이 아니였어

  • profile
    야미카Best 2022.11.27 04:40

    황금 벽지를 바르고 코로나 술파티라... 이미지 걱정이라는 게 아예 없는 사람인가?

  • profile
    추가열 2022.11.26 23:17

    역시 저 양반은 제 정신이 아니였어

  • profile
    야미카 2022.11.27 04:40

    황금 벽지를 바르고 코로나 술파티라... 이미지 걱정이라는 게 아예 없는 사람인가?


유머/자유 게시판

유머를 포함하여 국내 정치 이외의 이야기를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게시판 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향후 디자인 변경시 매인메뉴 위치에 관한 설문조사 1 뉴리대장 2023.01.10 0 263
공지 로고 공모전 상품 지급 관련 2차 공지 뉴리대장 2022.08.24 0 660
공지 사이트 이용 규칙 15 뉴리대장 2022.06.29 33 2665
공지 공지 수위가 있는 게시물에 대해 3 뉴리대장 2022.07.04 12 838
공지 공지 유머/자유 게시판 이용 안내 및 규칙 7 뉴리대장 2022.06.29 19 1463
공지 숨기기
7136 창작(자작) 자작 4오딤 3 file 루리웹-2809288201 2022.11.30 6 52
7135 유머 웃픈 뉴리넷 관련 일화(?) 4 file 아이엔에프피 2022.11.30 1 45
7134 게임 [FGO] 2022.11.30. 데옹 메이드복 영의 실장 기원 file madmouse 2022.11.30 0 9
7133 잡담 아흑 개추워! 1 추가열 2022.11.30 0 15
7132 창작(자작) 코이카츠) 봇치더락) 오랜만에 올리는 완성품 2 file 코헤이교단둠브링어지부소속신도 2022.11.30 3 206
7131 유머 강화도 고려 유적 발굴 근황.news 1 file 바티칸시국 2022.11.29 2 24
7130 게임 [FGO] 2022.11.29. 데옹 메이드복 영의 실장 기원 file madmouse 2022.11.29 1 12
7129 잡담 고어스러운 잔인함과 무서운거 안좋아하는데 그럼 핲라는 하지 않는게 좋겠지? 2 뉴리대장 2022.11.29 1 27
7128 창작(자작) 븝미쨩(2/5) 1 file 하미래 2022.11.29 3 43
7127 잡담 라오진) 2차창작계의 희망 4 file 루리웹-2809288201 2022.11.28 3 53
7126 게임 [FGO] 2022.11.28. 데옹 메이드복 영의 실장 기원 file madmouse 2022.11.28 0 12
7125 유머 건축가 유현준의 억지 주장에 빡친 트위터리안.jpg 1 file 바티칸시국 2022.11.28 3 70
7124 잡담 일본이 졌군 추가열 2022.11.27 0 20
7123 게임 [FGO] 2022.11.27. 데옹 메이드복 영의 실장 기원 file madmouse 2022.11.27 0 8
7122 잡담 아잌 자주 가던 피방 문 닫았네 -_- 3 추가열 2022.11.26 1 25
» 유머 영국 총리관저 대환장 근황.news 2 file 바티칸시국 2022.11.26 2 34
7120 잡담 블루아카 군대 고증되있는거 보면 군대생각나네 추가열 2022.11.26 0 21
7119 애니/서브컬쳐 커미션) 자캐릭 커미션 4 file `Hugh 2022.11.26 2 28
7118 잡담 카타르 얘들은 왜 월드컵 개최한거지 5 추가열 2022.11.26 1 27
7117 게임 [FGO] 2022.11.26. 데옹 메이드복 영의 실장 기원 file madmouse 2022.11.26 1 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370 Next
/ 370